평범한 '스무 살' 청년, 몰카범 2명이나 직접 잡았다 (당시 영상)

평범한 '스무 살' 청년, 몰카범 2명이나 직접 잡았다 (당시 영상)

석봉이 0 948

-일주일 사이에 몰카범 2명 때려잡은 20대 청년


-청주서 일어난 일…누리꾼 “경찰 특채로 뽑아야”


일주일 사이에 몰카범 2명을 때려잡은 20대 청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KBS 보도에 따르면 김모씨(20)는 지난달 29일 청주시 상당구 성안길 버스 정류장에서 버스에 오르는 여성 뒤를 바짝 따라붙은 몰카범 A(49)씨를 잡았다. 


김 씨는 A씨가 휴대전화로 불법 촬영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눈치채 같은 버스에 올라탔다. 버스 안에서 두 사람은 격렬한 몸싸움을 벌였고, 그사이 다른 승객 신고로 경찰이 출동했다.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이하 KBS '뉴스7'



김 씨는 일주일 전인 지난달 22일 저녁 7시쯤 상당구 중앙동 버스 정류장에서도 몰카범을 잡았었다. 범인 B(38)씨는 당시 쇼핑백 구멍 사이로 휴대전화를 넣어 여성 신체를 찍고 있다 김 씨에게 덜미가 잡혔다. 


김 씨가 쇼핑백을 보여달라고 하자 B씨는 근처 지하상가로 도주했다. 짧은 추격 끝에 몸싸움까지 벌어졌지만, 행인 3명 도움으로 끝내 B씨를 붙잡았다. B씨는 불법촬영 혐의로 체포영장이 발부된 수배자였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런 사람을 경찰 특채로 채용해야 한다", "눈썰미가 남다르네. 경찰 하면 요일별로 잡을 듯", "좋은 일이지만 다치면 안 됩니다", "이게 남자지!", "와 진짜 내가 한우라도 대접하고 싶다" 등 반응을 보였다. 


출처 : https://www.wikitree.co.kr/articles/547956

0 Comments